오송재단-쎌바이오텍, 개발 연구협력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선두기업 쎌바이오텍과 연구협력 양해각서 체결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19/05/24 [09:17]

오송재단-쎌바이오텍, 개발 연구협력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선두기업 쎌바이오텍과 연구협력 양해각서 체결

오홍지 기자 | 입력 : 2019/05/24 [09:17]

▲ 지난 23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쎌바이오텍이 연구협력을 위해 업무협력을 맺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있다. /오송재단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은 지난 23일 재단내에서 유산균 전문기업 쎌바이오텍(대표이사 정명준)과 유산균 기반 대장암 치료제 개발 연구협력을 위한 MOU를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과 김종성 실험동물센터장을 비롯해 쎌바이오텍 정명준 대표이사, 김우경 대외협력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유산균 기반 대장암 치료제를 개발함에 있어 ▲연구개발 상호 지원과 협력 ▲논문, 학술활동 등 연구교류 활성화 ▲양 기관 사업 홍보 등에 대해 서로 간 협력키로 약속했다.

 

오송재단은 현재 치료제 개발을 위해 영장류 모델인 마모셋 자원에서의 비임상 전반을 진행 중에 있다.

 

쎌바이오텍은 이번 연구협력으로 독성, 약리·약물 동태시험 등 실험 항목과 범위를 늘려 비임상 전반의 신뢰도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은 “오송재단은 최첨단 실험동물사육시설 등 치료제 개발을 위한 최적의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 쎌바이오텍에서 국내 최초로 시도하는 유산균 기반의 대장암 치료제 개발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