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구자현선수, 아시아 사격 선수권 '2관왕'

남자 공기권총 단체전·50m 권총 잇따라 금 획득

이정은 기자 | 기사입력 2019/11/14 [11:39]

청주대 구자현선수, 아시아 사격 선수권 '2관왕'

남자 공기권총 단체전·50m 권총 잇따라 금 획득

이정은 기자 | 입력 : 2019/11/14 [11:39]

▲청주대학교 사격부 구자현(왼쪽)이 제14회 아시아사격선수권대회에서 2관왕을 차지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청주대학교 제공     © 충북넷

 

청주대학교(총장 차천수) 사격부 구자현(보건행정1)이 제14회 아시아사격선수권대회 남자 공기권총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다. 구자현은 또 50m 권총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하며 대회 2관왕을 목에 걸었다.

 

구자현은 지난 3~13일까지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이번 대회 주니어부 남자 공기권총 단체전에서 성윤호(한일장신대), 김우종(한국체대)과 함께 출전해 중국과 인도를 따돌리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구자현은 이어 치러진 50m 권총에서도 중국과 태국을 물리치며 대회 2관왕을 차지했다.

 

청주 흥덕고등학교 출신으로, 처음 참가한 국제대회에서 2관왕이라는 성과를 거둔 구자현은 올해 국가대표 후보선수에 선발됐으며, 전국대회에서 두각을 보이는 등 권총 종목에서 주목받는 선수로 성장하고 있다.

 

청주대 오만석 감독은 “사격부가 국내 및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올린 것은 학교의 아낌없는 지원과 선수들의 노력으로 이룬 값진 성과”라고 말했다.

 

청주대 사격부는 지난 2014년에 창단됐으며, 창단 첫 해 전국체전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각종 전국대회에서 다수 입상하며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SK하이닉스 LNG발전소 건립반대 ‘촛불집회’… “즉각 중단하라”
메인사진
포토뉴스
SK하이닉스 LNG발전소 건립반대 ‘촛불집회’… “즉각 중단하라”
이전
1/12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