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오송역 버스환승센터 오는 16일 개통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7:16]

청주시, 오송역 버스환승센터 오는 16일 개통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01/14 [17:16]

▲ 14일 한범덕 청주시장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충북도와 오송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오송역 버스환승센터 조성시설·운영방식 등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최종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청주시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 청주=오홍지 기자] 청주시는 오송역에 버스환승센터 구축을 완료하고 오는 16일부터 개통한다고 14일 밝혔다.

 

전국유일의 KTX 분기역인 오송역은 하루 평균 이용객이 2만 명, 연간 800만 명이 넘는 역사로 성장했다. 그러나 대중교통인 버스 이용은 어려운 실정이었다.

 

오송역에는 BRT 2개 노선을 포함해 대중교통 14개 노선, 하루 왕복 569회가 운행되고 있다. 4개소의 승강장에서 승하차를 하고, 방면별로 승하차 위치가 달라서 버스 이용객이 불편을 감수해야 했다.

 

이번 오송역 버스환승센터가 개통되면 방면별로 승하차 홈이 지정될 것으로 보인다.

 

버스 이용객들이 목적지에 맞는 승하차 홈에서 탑승을 하고, 승하차 시 도로를 건너지 않아 안전사고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또, 오송역↔충북혁신도시 간 시외버스도 버스환승센터 내 전용 승차 홈에서 승차할 수 있어 오송역에서 철도와 시내버스, 시외버스 연계로 대중교통도 활성화 된다.

 

한편, 시는 이날 한범덕 시장을 비롯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충북도와 오송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오송역 버스환승센터 조성시설·운영방식 등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최종 현장을 점검했다.

 

또, 오송역 활성화·대중교통활성화 방안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이전
1/1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