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코로나19 일부 고위험시설 영업 제한 조치 완화

민정홍 기자 | 기사입력 2020/09/14 [20:28]

충북도, 코로나19 일부 고위험시설 영업 제한 조치 완화

민정홍 기자 | 입력 : 2020/09/14 [20:28]

[충북넷=민정홍 기자] 충북도는 정부의 수도권 방역조치 조정 발표에 따라, 9150시부터 20일까지 적용되는 고위험 다중이용시설(12)의 방역조치를 일부 조정하였다.

 

먼저,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어려운 경영여건 등을 고려하여 유흥주점 등 고위험시설 6(유흥주점, 콜라텍, 단란주점, 감성주점, 헌팅포차, 노래연습장)의 영업금지시간을 2시간 단축(기존 01~05변경 03~ 05)키로 하였다.

 

또한, 고위험시설로 관리하던 PC방은 중위험시설로 하향하되, 정부 방침과 교육당국의 의견 등을 고려하여 미성년자(19세 미만)는 출입 금지키로 하였다.

 

아울러, 최근 동충하초, 건강식품 사업설명회 등에서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홍보관 등 특정시설에서 다중이 집합하여 판매·홍보·설명·선전하는 일체의 행위를 집합금지 행정명령 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이전
1/1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