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피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기준 완화

민정홍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7:23]

코로나19 피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기준 완화

민정홍 기자 | 입력 : 2020/10/27 [17:23]

[충북넷=민정홍 기자] 충북도는 코로나19 피해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기준을 완화하고 신청기간을 116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주요 변경 내용은 위기 사유를 기존 소득 감소 25% 이상에서 소득 감소 등 위기 사유로 완화하였고 신청서류 간소화 신청기간(온라인, 방문신청)1030일에서 116일까지로 연장 요일제 미운영으로 요일에 상관없이 신청 가능(방문 신청의 경우 주말 신청 불가)이다.

 

자격조건은 소득이 가구소득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대도시 6억원, 중소도시 3.5억원, 농어촌 3억원 이하로 변동이 없으며, 기초수급자생계급여와 긴급생계급여 같은 기존 복지제도를 받았거나 타 코로나19 피해 지원사업 대상가구는 제외된다.

 

지원금은 11월 말~12월 중 소득 감소 25% 이상자에 우선 지급하고, 이외 소득 감소자 중 소득매출 감소율이 높은 순 등 시·군 예산 범위 내에서 우선순위에 따라 지급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소지 관할 읍··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시··구 복지 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이전
1/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