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형 지역균형 뉴딜사업’ 본격 추진…2025년까지 10조8천억 투입

’25년까지 157개 사업 10조 8천여억원 투입
1일부터 ʻ뉴딜공모팀ʼ 운영하기로

민경명 기자 | 기사입력 2021/01/02 [09:15]

‘충북형 지역균형 뉴딜사업’ 본격 추진…2025년까지 10조8천억 투입

’25년까지 157개 사업 10조 8천여억원 투입
1일부터 ʻ뉴딜공모팀ʼ 운영하기로

민경명 기자 | 입력 : 2021/01/02 [09:15]

▲ 충북도청 전경. 사진/충청북도     ©충북넷

 

충북도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바이오, 태양광, 화장품・뷰티 등 충북 6대 신성장산업 혁신과 고도화 발판을 마련을 위해 ‘충북형 지역균형 뉴딜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충북형 지역균형 뉴딜은 △한국판 뉴딜 중 지역사업과 △지자체 주도형 뉴딜사업 그리고 △공공기관 선도형 뉴딜사업을 더한 개념이다.

 

충북도는 2025년까지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휴먼 뉴딜, 공간 뉴딜 4개 분야 157개 과제에 국비 6조 7천억원을 포함해 총 10조 8,662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주요사업으로는 디지털 뉴딜에 빅데이터 기반 화장품 플랫폼 구축, 시스템 반도체 첨단 후공정(PnT) 기술혁신 플랫폼 구축 등 60개 과제 2조 739억원을 투자한다.

 

또한 그린 뉴딜에 수소 모빌리티 파워팩 평가인증 기반구축, 충북형 청정연료 생산기지 기반 구축 등 59개 과제에 3조 9,432억원을 투입한다. 

 

휴먼 뉴딜에 사회서비스원 설립, 생산적 일손봉사 지원 등 23개 과제에 2,537억원을 투입하며 공간 뉴딜에 충북선 철도 고속화, 대전∼옥천 광역철도 사업 등 15개 과제 4조 5,954억원을 투입한다. 

 

충북도는 시군별로 수립하고 있는 지역균형 뉴딜 추진계획을 종합・조정하고, 국비 추가 확보와 공모사업을 통해 충북형 지역균형 뉴딜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다.

 

지역균형 뉴딜 붐 조성을 위해 도 본청 및 시군 대상 우수사례 발표회와 뉴딜 전문가 초청 특강・세미나를 개최하고, 우수 시군 포상금 지급 및 우수 직원 포상 등 다양한 인센티브 지원 방안도 마련하고 있다.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충북도는 1월 1일자로 ʻ뉴딜공모팀ʼ을 신설했다. 

 

조직규모는 5급 팀장과 직원 4명 등 총 5명으로 구성되어  중앙부처 뉴딜・공모사업 동향 파악과 신규 사업 집중 발굴은 물론 충북연구원 등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해 사업의 타당성과 논리 개발의 완성도를 높여 나가는 등 더 많은 국비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영상] 2021청주공예비엔날레, 온·온프라인 공예 숨결 전하다
메인사진
포토뉴스
[영상] 2021청주공예비엔날레, 온·온프라인 공예 숨결 전하다
이전
1/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