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충주호 출렁다리 설치 추진 '탄력'

한국수자원공사, 충주댐 지역 상생 협력사업비 지급 이행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9/10 [18:34]

충주시, 충주호 출렁다리 설치 추진 '탄력'

한국수자원공사, 충주댐 지역 상생 협력사업비 지급 이행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9/10 [18:34]

▲ 충주호 출렁다리 조감도 / 충주시 제공  ©


[충북넷=양영미 기자] 충주시는 10일 한국수자원공사로부터 충주댐 지역 상생 협력사업비’ 60억 원이 일괄 지급됐다고 밝혔다.

 

충주시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201711월 충주댐과 관련된 각종 현안의 공동 해결을 위해 충주댐 지역 가치 향상과 통합 물복지 실현을 위한 상생발전 협약을 체결하고 충주댐 지역 상생 협력사업비 60억 원 지급에 합의한 바 있다.

 

충주시는 지역 상생 협력사업으로 종민동에 충주호를 가로지르는 출렁다리 조성을 결정하고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을 발주하는 등 관련 절차를 이행해 왔다.

 

정수비 삭감 등 여러 가지 갈등 요인으로 일정이 지연되기도 했으나, 최근 시와 수공 사이에 상생협력 체계가 공고해짐에 따라 합의에 따른 사업비 전액이 원활하게 지급되어 충주호 출렁다리 조성사업에 탄력을 받게 됐다.

 

조길형 시장은 이번 사업비 지급은 양 기관 상생발전의 중요한 일보는 내딛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충주댐이 충주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와 지속적인 상생협력 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충주호 출렁다리는 종민동 종댕이길로부터 충주호를 가르지르며 설치되는 연장 331m의 국내 최장 무주탑 현수교다.

 

시는 상생 협력비 60억 원과 시비 32억 원 등 총 92억 원을 투입해 2023년까지 다리를 준공할 예정으로 현재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을 완료한 상태다.

 

심항산 종댕이길과 충주호를 건너 태양산으로 이어지는 초대형 출렁다리가 조성되면 인근의 종댕이길, 계명산 자연휴양림, 활옥동굴 등과 함께 지역의 대표 관광자원으로 시너지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주시 관련기사목록
  • 충주시, 추석맞이 농특산품 판매 실적 대폭 증가
  • 충주시, 로봇 활용 사회적약자 편익지원사업 공모 선정
  • 충주시, 백신 접종 완료자 테이블 안내판 지원
  • 충주시 '더 가까이'마을버스 첫 시동
  • 충주시, 공동주택 내 수목부산물 수집 협약
  • 충주시, 앙성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홍성억 위원장 장관표창
  •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새싹보리사과즙 ‘사과맛보리’ 출시
  • 조길형 충주시장, ‘현장·적극 행정으로의 발상 전환’ 강조
  • 충주문화원 부설 ‘충주학연구소’ 개소
  • 충주시, 드림파크산단 조성 '청신호'
  • 충주시, 안전하고 쾌적한 녹색도시 구축에 '탄력'
  • 충주시, 2022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 충주시, 충주호 출렁다리 설치 추진 '탄력'
  • 충주시, 수소연료전지차 71대 지원
  • '충주 청명주', 청와대 추석선물로 선정
  • 충주시, 4개 기업과 540억 원 투자유치 협약
  • 충주시립미술관 건립 부지로 ‘호암공원’확정
  • 충주시, '자활근로 사업장 공간확보 및 환경 개선 공모 사업’ 선정
  • 충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삼화버스와 협업
  • 충주시, 2022년 정부 예산안 7,591억 원 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