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충북TP, 세계의약품전시회서 수출상담·계약 성과

하중천 기자 2017년 11월 01일 수요일
웹출고시간 : 2017.11.01 13:34:00           최종수정 : 2017.11.02 20:03:34

▲ 지난달 24~26일 독일 프랑크푸르트 Messe Frankfurt에서 열린 ‘CPhI Worldwide 2017(세계의약품전시회)’에서 한국코러스가 바이어와 수출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TP 제공)

[충북넷=하중천 기자] 충북테크노파크(원장 김진태 이하 충북TP)는 충북 도내 바이오의약 기업 5개사와 함께 지난달 24~26일 독일 프랑크푸르트 Messe Frankfurt에서 열린 ‘CPhI Worldwide 2017(세계의약품전시회)’에서 수출상담·계약의 성과를 냈다고 1일 밝혔다.

충북TP는 전시회장에서 도내 한국코러스, 하우동천, 중헌제약, 에이치피앤씨 등 5개 기업과 함께 '충북TP 공동홍보관'을 운영해 총 80여건의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특히 한국코러스, 하우동천 등은 220만달러(약 24억원)의 현장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전시회에는 전 세계 155여개국 2500개 기업이 참여했으며 총 4만여명이 방문했다.

참가 기업들은 “세계 최대 의약품전시회에서 각국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제품상담 및 비즈니스 활동을 펼쳐 향후 제품수출과 해외시장 판로개척에 도움이 될 것같다”고 말했다.

김진태 원장은 “전시회를 통해 이뤄진 신규 바이어와의 지속적인 파트너링과 글로벌 시장개척을 위한 관련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맞춤형 기업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충북넷,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