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원대, 자유학기제 진로체험 프로그램 '성황'

지역 중고생 4,140명 참여

이숙현 기자 2018년 11월 26일 월요일
웹출고시간 : 2018.11.26 07:30:00           최종수정 : 2018.11.26 07:30:36

사진 2.jpg
▲ 지난 23일, 흥덕고등학교 학생들이 호텔외식조리학과(지도교수 김현룡)의 전공체험 프로그램 ‘조리 실습’을 체험하고 있다/서원대
[충북넷=이숙현 기자] 서원대학교(총장 손석민)가 지역 내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자유학기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자유학기제는 중학생이 시험의 부담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진로를 탐색할 수 있도록 한 프로그램이다.

서원대는 학과 전공을 연계한 104개의 자유학기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해 청소년들이 직업 세계를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대표 프로그램은 사범대학의 ‘교사 체험’, 항공서비스학과의 ‘항공승무원 체험’, 레저스포츠학과의 ‘음악 줄넘기 체험’, 호텔외식조리학과의 ‘조리 실습’, 화장품학부의 ‘기초화장품 제조 실습’ 등이다.

2018년 서원대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에 지역 중고생 총 4,140명이 참여했다.

손석민 총장은 “우리 대학에서 진행 중인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이 자신의 꿈을 키우고, 미래 직업관을 확립할 수 있길 바란다”며 “서원대학교는 앞으로도 인재 양성에 적극적으로 지원해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서원대는 지난 2016년 12월 교육부가 시행하는 ‘교육기부 진로체험기관’ 인증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자유학기제가 성공적으로 정착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 초 ‘2017 자유학기제 유공기관’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저작권자 © 충북넷,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