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북이면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준공

증평공공하수처리시설 연계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11/24 [17:40]

청주시 북이면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준공

증평공공하수처리시설 연계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11/24 [17:40]

▲ 청주시 전경. /2019.07.22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청주시가 청원구 북이면 일원(옥수리, 금대리, 송정리)에 생활하수를 증평 공공하수처리시설로 연계 처리하는 사업을 완료했다.

 

이 사업은 6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난 2018년 9월 공사에 착공했다.

 

이는 청주시, 증평군 지방분권‧균형발전 시대에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지난 2018년 맺은 상생협력벨트 협약 중 증평 공공하수처리시설 공동이용 일환으로 추진한 사업이다.

 

청원구 북이면 금대리 일원에 설치하려던 100톤 규모의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대신 증평 공공하수처리시설 연계 처리 사업으로, 시는 15억 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얻었다.

 

기존에 사용하던 정화조를 폐쇄하고 생활오수를 하수처리시설로 처리함으로써 생활환경 개선과 하천방류수질 강화로 보강천(미호천) 수질이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두 지자체 모두에게 유리한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인접한 시‧군과 상생 협력할 수 있는 하수도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이전
1/1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