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전환 강제전역 변희수 전 하사 청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충북넷 | 기사입력 2021/03/03 [21:04]

성전환 강제전역 변희수 전 하사 청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충북넷 | 입력 : 2021/03/03 [21:04]

 

휴가 중 해외에서 성전환 수술을 받았다가 강제전역 처분을 받았던 변희수(23) 전 육군 하사가 3일 충북 청주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49분쯤 청주시 상당구 금천동 한 아파트에서 변 전 하사가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이날 "지난달 28일 이후부터 변 전 하사와 연락이 닿질 않는다"는 보건소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을 강제 개방하고 집 내부로 들어갔을 당시 변 전 하사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소방당국은 시신 상태로 미뤄 변 전 하사는 사망한 지 수일이 지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이전
1/1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