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학산면 맞춤형복지팀, 어버이날 기념 ‘효 나눔’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5/06 [12:31]

영동 학산면 맞춤형복지팀, 어버이날 기념 ‘효 나눔’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5/06 [12:31]

▲ 학산면 맞춤형복지팀원이 어버이날을 맞아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  © 양영미 기자

 

충북 영동군 학산면 맞춤형복지팀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사례관리 어르신을 대상으로 어버이날 기념 효 나눔사업을 추진했다.

 

이 사업은 사례대상자 노인 15가정을 직접 방문해 비누 카네이션 화분과 건강보조식품(유산균)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코로나 19로 인해, 가족들의 왕래가 뜸해져 우울하고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사례대상자 노인들의 안부를 확인하고 건강한 생활을 지원하고자 학산면 맞춤형복지팀이 마련했다.

 

지난 3일부터 4일간 대상자 가정에 건강용품을 지원하며 고령 주민들의 정서적 지지를 강화하는 한편,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 세심한 관심을 기울였다.

 

또한, 어버이날의 의미와 어른 공경의 마음을 되새기는 의미있는 행사가 되었다.

 

장우섭 학산면장은 지역 어르신들이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임에도 잘 견뎌주심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소외된 주민들을 지속 발굴하여 맞춤형 복지제도를 꾸준히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영동군 학산면 맞춤형복지팀, 효나눔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