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국 충북도지사후보,행정혁신 공약발표..ICT 기반 스마트지방정부 추진

정준규 기자 | 기사입력 2018/05/29 [15:32]

박경국 충북도지사후보,행정혁신 공약발표..ICT 기반 스마트지방정부 추진

정준규 기자 | 입력 : 2018/05/29 [15:32]

79926_21799_3212.jpg
▲ 사진제공 박경국후보 선거캠프
[충북넷=정준규 기자] 박경국 자유한국당 충북도지사 후보는 29일, 4차산업혁명시대와 인구소멸이라는 과제에 직면한 충북의 미래 문제에 대비하기 위해 강력한 행정 혁신을 단행하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충북이 4차산업혁명 시대를 이끄는 충청권 선도 지역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이를 진두지휘할 도 행정 역량을 스마트 지방정부 체계로 전환해야 한다”며

“새로 이전되는 충북도청은 센서기술, 증강현실, 사물인터넷(loT), 빅데이터, ICT 등 4차산업혁명 기술에 기반한 스마트 지방정부의 새 그릇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이어 “충북의 5개 군이 30년 이내에 소멸 위기에 처한 상황에서 인구소멸에 대비한 선제적 대응체계가 완비돼야 한다”며

“지역 여건 변화에 대한 정기적인 모니터링과 시뮬레이션을 실시하고 이에 따른 행정 조직 개편을 단행하겠다”고 말했다.

또 “고향에 기부금을 낼 때 세제혜택 등을 부여하는 ‘고향세’를 법제화해 재정사정이 어려운 지역의 소생(창생)에 도움이 되도록 국회와 지방정부를 설득하겠다”고 덧붙였다.

박 후보는 또 “충북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주목받는 혁신도시의 행정체계가 음성군과 진천군으로 이원화해 행정력 낭비와 주민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며 “충북혁신도시의 불합리한 행정 체계를 바로잡기 위한 행정 일원화 방안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